세계일보

검색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7일부터 편의점서도 판매

입력 : 2021-05-03 20:18:10 수정 : 2021-05-03 21:54: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약국에 이어 편의점에서도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판매한다.

 

3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세븐일레븐과 GS25는 오는 7일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를 시작한다. 판매 제품은 휴마시스의 ‘휴마시스 코비드-19 홈테스트’다. 세븐일레븐은 2개들이 세트를, GS25는 1개짜리를 취급한다.

 

세븐일레븐은 의료기기 판매 인허가가 있는 전국 4000여 점포에서 우선 판매하고 추후 판매 점포 수를 더 늘릴 계획이다. GS25는 의약품 접근성이 떨어지는 지방 중심으로 2000여 점포에서 선보인다. CU도 이르면 7일부터 자가검사키트를 판매할 예정이다.

 

세븐일레븐과 GS25 모두 다른 상품과 마찬가지로 10% 통신사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세븐일레븐은 엘페이로 결제 시 10% 추가 할인해준다. 이 제품을 이용해 개인이 직접 키트 안에 동봉된 면봉으로 콧속에서 검체를 채취해 검사하면 15분 내외로 검사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백소용 기자 swini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