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오수 "어렵고 힘든 시기, 막중한 책임감 느껴"

입력 : 2021-05-03 16:59:34 수정 : 2021-05-03 17:12: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고검에 인사청문회 준비단 설치할 듯

김오수(58·사법연수원 20기) 검찰총장 후보자는 3일 "어렵고 힘든 시기에 검찰총장 후보자로 지명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김 후보자는 이날 오후 문재인 대통령의 신임 검찰총장 후보자 지명 직후 서울고검을 직접 찾아 취재진에 "겸허한 마음으로 인사청문회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후보자의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은 서울고검에 마련될 것으로 알려졌다.

 

김 후보자는 전임자인 윤석열 전 총장보다 3기수 선배다. 전임 총장보다 선배 기수가 후보자로 지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 후보자는 2018년 박상기 전 법무부 장관 시절부터 지난해 초 추미애 전 장관 때까지 법무부 차관을 지냈다. 이런 배경으로 문재인 정부의 역점 과제인 검찰개혁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