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3일 경남 거창군 거창읍 서변리 한 육묘장에서 직원들이 싹 틔우기 작업이 끝난 모판을 못자리로 옮기는 작업을 하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