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AZ 백신 접종한 김강립 식약처장 “안심하고 맞아달라”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1-05-03 14:12:14 수정 : 2021-05-03 14:12: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백신으로 인한 위험성보다 유익성 훨씬 높아”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이 3일 서울 용산구보건소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받고 있다. 연합뉴스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허가한 백신인 만큼 국민들께서도 안심하고 접종받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3일 김 처장은 서울 용산구 보건소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으면서 이같이 밝혔다.

 

김 처장은 “국내에서 허가하는 코로나19 백신은 식약처에서 3중의 전문가 자문을 거쳐 안전성과 효과성을 철저히 검증하고 있다”며 “백신으로 인한 위험성보다 유익성이 훨씬 높다”고 설명했다.

 

이날 김 처장은 강도태 보건복지부 제2차관, 이필수 대한의사협회 회장과 함께 AZ 백신을 공개 접종받았다.

 

강 차관은 “백신 접종은 안전하고 효과적인 코로나19 예방법”이라며 “국민께서는 자신은 물론 가족과 이웃의 건강을 위해서, 정부와 전문가를 믿고 순서에 따라 접종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의료계 대표로서 백신에 대한 국민의 우려와 불안을 덜어드리고 하루속히 코로나19를 종식하기 위한 의지를 보여드리고자 자원했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제41대 대한의사협회 회장으로 이날부터 임기를 시작했고 공식 일정으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았다.

 

그러면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의 효과와 유익성이 부작용 위험보다 큰 것은 과학적으로 밝혀진 분명한 사실”이라며 “국민들도 백신에 대한 신뢰를 갖고 안심하고 접종에 참여하시기 바란다”고 의견을 보탰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