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손나은, YG 전속계약… “배우 활동 주력+에이핑크 활동 참여 논의”

입력 : 2021-05-03 13:51:32 수정 : 2021-05-03 14:06: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YG엔터테인먼트는 3일 “다방면으로 재능이 뛰어난 손나은과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며 "배우로서 새로운 도약을 할 중요한 시기에 있는 손나은이 자신의 역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2011년 걸그룹 에이핑크로 데뷔한 손나은은 음악, 예능, 드라마, 영화 등 전방위적 연예계 활동을 해왔다.

 

청순하고 건강한 매력을 동시에 지닌 손나은은 유명 스포츠 브랜드의 '완판녀'로 주목을 끌며 트렌드세터다운 스타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드라마 '무자식 상팔자' '두번째 스무살'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저녁같이 드실래요', 영화 '여곡성' 등을 통해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손나은은 올해 방영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인간실격’ 출연을 앞두고 있다.

 

에이핑크 활동과 관련해 YG엔터테인먼트는 “에이핑크 활동에 대해 긍정적으로 참여할 가능성을 갖고 다각적으로 논의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YG엔터테인먼트에는 빅뱅, 블랙핑크, 악뮤 등 가수들뿐 아니라 김희애, 차승원, 최지우, 정혜영, 강동원, 유인나, 수현, 손호준, 이성경, 장기용, 이수혁, 경수진 등 배우들이 다수 소속돼 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