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교통사고 후 도주 뺑소니 차량 잡고 보니 만취운전

입력 : 2021-05-02 10:32:26 수정 : 2021-05-02 10:32:2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혈중알코올농도 면허 취소 수준…경찰 30대 운전자 입건

교통사고를 내고 도주한 30대 음주 운전자를 견인차 기사들과 경찰이 추격 끝에 붙잡았다.

대전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10시 20분께 대전 서구 갈마동 한 도로에서 카니발 차량이 주차된 화물차를 들이받았다.

사고를 낸 운전자가 차를 몰아 달아나려고 할 때 현장에 도착한 견인차 운전자가 이를 가로막았다.

그러나 사고 차 운전자는 옆 차선으로 빠져나가 역주행으로 도주했고, 견인차 기사는 동료들에게 도움을 요청하며 경찰에 신고했다.

그사이 사고 차량은 도솔터널을 빠져나와 유성 도안대로를 달리며 광란의 질주를 시작했다고 견인차 기사들은 전했다.

3㎞ 가까이 추격 끝에 유성구 용계동 외진 곳에서 사고 차를 발견한 견인차 기사들은 차 안에서 30대 남성 A씨를 붙잡아 출동한 경찰에 인계했다.

음주 측정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