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80대가 몰던 승용차 미용실 돌진해 1명 사망…2명은 크게 다쳐

입력 : 2021-05-01 09:00:00 수정 : 2021-04-30 17:43: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주택가 미용실 덮친 승용차 / 피해 여성 종업원 중증 외상 / 운전자도 다쳐 치료중

 

서울 서초역 인근 주택가 미용실에 그랜저 HG 차량이 돌진했다. 차량은 전면 유리로 된 미용실 외벽을 들이받고 안으로 들어가 큰 인명피해를 냈다.

 

KBS에 따르면 사고는 30일 오전 11시 25분쯤 발생했다.

 

당시 미용실 안에 있던 40대 여성 손님이 차에 깔리면서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또 미용실 안에 있던 40대 여성 종업원 1명도 중증 외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고, 차량를 운전한 80대 남성도 머리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그렌저 차량은 미용실로 돌진하기 전 오토바이와 충돌한 것으로 보인다.

 

사고 현장을 목격한 A씨는 “골목 길이어서 빨리 달릴 수 있는 곳이 아닌데 차량이 오토바이를 피하다가 속도가 빨라지면서 미용실 안으로 돌진한 것 같다”고 말했다.

 

경찰은 블랙박스 등을 분석해 정확한 사고 경위와 원인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이동준 기자 blondie@segye.com

사진=KBS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