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함께 기도하자" 어린이 껴안고 신체부위 만진 40대 목사

입력 : 2021-05-01 07:00:00 수정 : 2021-04-30 21:55: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A씨 "아동의 신체를 만지긴 했지만 나쁜 뜻은 없었다"

경기도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어린이 2명을 성추행한 혐의로 40대 목사가 경찰에 붙잡혀 조사를 받고 있다.

 

경기북부경찰청 여성청소년범죄수사대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목사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4일 낮 12시 40분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어린이 2명에게 접근해 "함께 기도하자"며 말을 건 후 껴안고 신체 부위를 만지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같은 날 저녁 112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를 통해 A씨를 특정했다.

 

A씨는 경찰의 통보를 받고 관할 지구대에 자진 출석해 아동의 신체를 만진 행위는 했지만 나쁜 뜻은 없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정식 피의자 조사 전이라 구체적인 사건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설명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