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방역 서비스 지원

입력 : 2021-05-01 03:00:00 수정 : 2021-04-30 13:18: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박진경 위원(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상무), 토마스 클라인 의장(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대표이사),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남세도 이사장, 아이들과미래재단 박두준 상임이사가 기념촬영 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제공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과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전국 200개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방역 서비스 및 공기살균기를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방역 서비스 및 공기살균기 지원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 함께 더 건강하게’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의 생활 방역을 돕고 안전하고 건강한 환경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추천 및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 (Mercedes-Benz All Together)’ 홈페이지 공모를 통해 전국 14개 시도 내 총 200개의 아동·청소년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을 지원대상으로 선정했다.

 

선정된 기관 및 시설들은 5월부터 12월까지 국내 최대 방역 서비스 업체인 세스코의 전문 살균 방역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공기 중 부유 세균 및 바이러스를 제어할 수 있는 공기살균기가 각 기관 별로 1대씩 제공돼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들에게 건강한 환경을 조성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토마스 클라인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의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 상황 속 방역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들이 바이러스를 피해 보다 건강하고 안전하게 지낼 수 있도록 이번 활동을 펼치게 됐다”며 “앞으로도 책임감 있는 기업 시민으로서 어려운 이웃을 살피고 국가적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나기천 기자 n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