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롯데하이마트, 엄마와 아이의 꿈을 지지하는 ‘맘편한 하이드림(Hi, Dream!)’ 진행

입력 : 2021-04-30 10:20:55 수정 : 2021-04-30 10:20: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롯데하이마트(대표 황영근)가 5월 한 달간(‘21년 5월 1일~31일) 워킹맘을 위한 ‘맘편한 하이드림(Hi, Dream!)’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롯데하이마트가 올해 세번째로 진행하는 ‘맘편한 하이드림’ 프로젝트로, 일과 가정 양립을 위해 노력하는 ‘워킹맘’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5월 한 달간 엄마를 응원하는 사연들을 받고, 이 중 3개 가정을 선정해 집안일에 보탬을 주는 가전을 지원한다. 

 

롯데 CSV 홈페이지(csv.lotte.co.kr) ‘참여하기’ 코너에서 참여할 수 있다. 선정된 가정에는 최대 3백만원 상당 가전을 지원한다. 지원금은 롯데하이마트 임직원의 자발적 기부금으로 마련했다.

 

‘맘편한 하이드림(Hi, Dream!)’ 프로젝트는 롯데하이마트가 정기적으로 진행하는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이다. ‘엄마의 마음이 편한 세상을 만들자’는 롯데그룹의 사회공헌 브랜드와 ‘엄마와 아이가 꿈에 가까워진다’는 의미를 담은 롯데하이마트의 사회공헌브랜드 ‘하이드림’을 합쳤다. 이 프로젝트는 2018년 시작해 지금까지 14회 진행했다. 올해는 6회 진행 예정이다. 현재까지 40여 가정에 1억원 상당 가전제품을 전달했다. 대표적인 사례로 바리스타가 꿈인 아이에 커피머신을 선물하고 요리사를 꿈꾸는 엄마에 오븐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사연을 가진 참여자들에 가전제품을 전달했다.

 

롯데하이마트 이찬일 마케팅부문장은 “정기적인 나눔 프로젝트로 여성과 자녀가 꿈에 한걸음 더 가까워 지길 희망하는 마음으로 이번 프로젝트를 준비했다”며,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롯데하이마트가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나눔 문화를 확산하는데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롯데하이마트는 지역사회와 상생하기 위한 활동을 다방면으로 이어가고 있다. 지난 3월 임직원 기부금 1천만원으로 ‘청각 장애인을 위한 마음방역 힐링키트’를 청각장애인 100명에게 기증했다. 또 같은 달 31일 학대 피해 아동의 안정적인 양육 환경 조성을 위해 기부금 5천만원을 지원했다. 4월에는 임직원 600여명이 ‘실로암 시각 장애인 복지관’과 함께 시각장애인을 위한 전자도서 제작 활동에 참여하고, 시각 장애인 전용 도서관에 기증한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