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주시·CJ그룹·경북도·대구대 업무협약… 경북관광콘텐츠 공동 개발

입력 : 2021-04-30 03:00:00 수정 : 2021-04-29 15:35: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북 경주시가 신라천년 고도의 무한한 문화∙예술∙관광 콘텐츠를 보다 적극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국내 최대 콘텐츠 그룹인 CJ그룹와 맞손을 잡았다.

 

29일 경주시에 따르면 이번 협력은 CJ그룹이 경주시를 비롯한 경북도, 대구대학교 등 4개 기관과 함께 지역 문화·예술·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이 시발점이 됐다.

 

시는 28일 오후 경주엑스포대공원에서 주낙영 경주시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손경식 CJ그룹 대표이사, 서철현 대구대학교 관광축제연구소 소장 등 4개 기관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경북도 문화∙예술∙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으로 이들 4개 기관은 지역 문화·예술·관광 콘텐츠 전문 분야 노하우 공유와 마케팅 지원, 공동개발 등 다양한 사업을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더욱이 시는 문화∙예술∙관광 콘텐츠 관련 교육훈련 및 인력양성 등을 추진해 핵심역량을 확보하겠다는 것이다. 

 

CJ그룹은 이전에도 지자체를 포함한 여러 기업들과 협력관계를 이어온데다 최근 CJ그룹 계열사인 CJ ENM이 경주엑스포대공원 콘텐츠 기획 및 운영사로 선정됐기 때문이다. 

28일 경북 경주엑스포 대공원에서 경북도, 경주시, CJ그룹, 대구대가 경북 문화·예술·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경주시 제공

CJ ENM은 tvN, OCN, CGV, Mnet 등을 소유하는 등 영화배급, 방송제작, 음원유통 사업을 넘나드는 국내 최대 콘텐츠 전문기업이다. 

 

한편 이번 업무협약 이후 4개 기관 관계자로 구성된 실무협의회를 구성할 예정이며, 필요할 경우 각 사안별로 별도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다양한 기관과 협업이 가능해져 경북 문화∙예술∙관광 자원의 경쟁력을 높일 우수한 콘텐츠 발굴로 지역 문화관광의 경쟁력을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다양한 기관과 협업해 경북의 우수한 문화∙예술∙관광자원 경쟁력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경주=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