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포항서 '보이스피싱 수거책' 20대 남성 현행범 체포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4-28 19:32:30 수정 : 2021-04-28 19:32: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북 포항남부경찰서는 보이스피싱에 가담한 혐의(사기)로 수거책인 2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6일 오후 포항 남구 오천읍 길거리에서 B씨에게 대출금을 저금리 대출로 바꿔준다며 2850만원을 건네받으려고 하다가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앞서 B씨는 지난 23일 한 은행 직원을 사칭하는 보이스피싱 일당이 저금리 대환 대출을 조건으로 돈을 요구해 3000만원을 줬다고 진술했다.

 

그는 26일에도 2850만원을 요구하는 연락을 받은 뒤 보이스피싱이 의심된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이에 오천파출소 경찰관들은 현장에 잠복했다가 B씨가 돈을 건네려고 할 때 A씨를 긴급체포했다.

포항남부경찰서 전경. 포항남부서 제공

한편 경찰은 A씨가 소속된 보이스피싱 조직원을 집중 추적하고 있다.

 

포항=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