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외교부 "이란, 한국 선박·선장 억류 해제…무사히 출항"

입력 : 2021-04-09 11:08:04 수정 : 2021-04-09 11:08: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달 1월 4일 이란 혁명수비대에 나포된 한국케미호. 세계일보 자료사진

이란 정부가 지난 1월 4일부터 억류했던 한국 화학 운반선 '한국케미'호와 나머지 선원을 모두 석방했다.

외교부는 "이란 당국에 의해 억류돼 이란 반다르압바스 항 인근 라자이 항에 묘박 중이던 우리 국적 선박(한국케미호)과 동 선박의 선장에 대한 억류가 오늘 해제됐다"고 9일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선장 및 선원들의 건강은 양호하며, 화물 등 선박의 제반 상황도 이상이 없다.

선박은 현지 행정절차를 마치고 이날 오전 10시 20분(한국시간) 무사히 출항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