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카라, 데뷔 14주년 자축 “구하라는 4명 이상 집합금지라 못 온 걸로” 뭉클

입력 : 2021-04-09 08:12:13 수정 : 2021-04-09 09:23:4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박규리 SNS

 

걸그룹 카라의 멤버들이 데뷔 14주년을 자축했다.

 

박규리는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토해 “며칠 전 카라 데뷔 14주년 기념을 축하하며 모인 날”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시간이 흐른 만큼 더 많은 의미가 있던 시간”이라며 “깜짝 선물로 꽃과 케이크 준비해준 지영이 고마워”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박규리, 한승연, 니콜, 강지영이 함께 모여 14주년을 기념하는 케이크 앞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들 모두 여전한 미모로 눈길을 끈다. 지난 2019년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멤버 고(故) 구하라의 빈자리가 아쉬움을 전한다.

 

이에 한 누리꾼이 “구하라 누나도 있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요”라고 댓글을 달자 박규리는 “하라는 4명 이상 집합금지라 못온 걸로 하면 어떨까요”라며 그리운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