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오세훈, 野 화상 의총서 인사…"내년 정권교체에 최선"

관련이슈 선거

입력 : 2021-04-08 10:48:43 수정 : 2021-04-08 10:48:4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형준 "국민의힘, 모래알 정당 아니라는 것 보여줘"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은 취임 첫날인 8일 "내년도 정권교체의 초석을 놓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시청사 6층에서 국민의힘 의원총회 화상회의에 참여해 의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표한 뒤 "정말 유능함을 보여서, 능숙함을 보여서 '역시 다르구나, 일 잘한다'라는 평가를 받도록 하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일로써 보답하겠다. 정말 감사드린다"며 90도로 허리를 숙여 두 차례 의원총회 참석자들에게 인사했다.

의총에 참석한 박형준 신임 부산시장은 "(이번 재보선에서) 국민의힘이 모래알 정당이 아니라는 것을 보여줬고 새로운 리더십을 만드는데 큰 계기가 됐다며 "내년 대한민국에도 그런 리더십이 와야 한다는 것을 부산에서부터 보여드리겠다"고 했다.

앞서 주호영 원내대표는 모두발언에서 두 사람의 당선을 축하한 뒤 "우리 당에 오셔서 당을 혁신하고 우리 당 후보를 만들어 압승하게 하는데 견인차 역할을 해주신 김종인 비대위원장 정말 수고하셨다"면서 "대표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선거는 국민의힘이 잘해서, 국민의힘이 이뻐서 (국민이) 지지한 게 아니라 민주당 정권이 워낙 민심과 어긋나는 폭정을 해 심판한 것"이라며 "승리에 도취하지 말고 정신 바짝 차리고 더 낮은 자세로 하라는 충고를 받았다"고 강조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