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기, 신규 확진 230명…3월13일 이후 첫 200명대

관련이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1-04-08 10:22:58 수정 : 2021-04-08 10:22: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기도는 도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지난 하루 230명이 발생했다고 8일 밝혔다.

 

하루 확진자 수는 지난달 13일 203명이 발생한 이후 처음으로 200명대로 올라갔다.

 

이날 오전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2만9792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지역사회 감염 113명, 해외유입 감염 7명 등이다.

 

주요 지역사회 감염 경로를 보면 화성 가정 어린이집 관련 확진자 3명이 발생해 누적 57명이다.

 

포천 창호 제조업 관련 확진자는 3명 늘어 누적 18명이다. 수정교회·집회 관련 확진자는 2명 추가돼 누적 41명으로 집계됐다.

 

또 성남 외국인 모임 관련 1명(누적 58명), 수원영통 운동시설·교회 관련 1명(누적 21명) 등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는 55명이며, 나머지는 선행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경우다.

 

도내 사망자는 1명 늘어 누적 550명이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