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영춘 "민심의 큰 파도 앞에서 결과 겸허하게 수용"

관련이슈 선거

입력 : 2021-04-07 22:47:27 수정 : 2021-04-08 01:00: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4·7 재보궐 선거일인 7일 오후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부산시장 후보가 부산 부산진구 김영춘선거사무소에서 출구조사 결과 확인 후 인사를 나누고 있다. 뉴스1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부산시장 후보가 7일 4·7 부산시장 보궐선거 패배를 인정하고 선거사무소를 떠났다.

김 후보는 이날 오후 10시께 부산 부산진구 선거사무소 4층 멀티미디어룸에서 "민심의 큰 파도 앞에서 결과를 겸허하게 수용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와 민주당은 앞으로도 부산의 꿈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취재진이 앞으로의 계획을 묻자 "여기까지 하겠다"는 답변만 했다.

이어 김 후보는 선대위 관계자들과 인사를 나눈 뒤 선거사무소에서 완전히 퇴장했다.

선대위 관계자는 "오늘 후보 일정은 이것으로 모두 마친다"고 공지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