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국민의힘, 압승 결과에 일동 박수…"민심 폭발한 결과"

관련이슈 선거

입력 : 2021-04-07 20:44:16 수정 : 2021-04-07 20:44: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민의힘 지도부는 7일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의 방송3사(KBS, MBC, SBS) 출구조사 결과 압도적인 승리가 예측되자 일제히 박수를 치며 탄성을 질렀다.

 

이날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를 비롯해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주호영 원내대표 등 지도부는 여의도 중앙당사에 마련된 상황실에서 출구조사 결과를 함께 지켜봤다.

 

오후 8시 투표 종료 후 발표된 출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핵심 승부처인 서울시장 선거에서 오 후보는 59.0%로 더불어민주당의 박영선 후보 37.7%에 비해 21.3%포인트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시장 선거에서도 국민의힘 박형준 후보가 64.0%로 더불어민주당 김영춘 후보의 33.0%에 비해 31.0%포인트 우세한 것으로 확인됐다.

 

결과가 발표되자 상황실에 모인 의원과 당원들이 일제히 오 후보에게 박수를 보냈다. 오 후보는 결과에 감격한 듯 고개를 살짝 뒤로 젖혔다. 이어 김 위원장이 오 후보의 손을 잡았고, 두 사람은 서로 손을 맞잡고 들어올리며 승리의 제스처를 취했다.

 

주 원내대표는 웃으며 "축하한다"고 말하고 오 후보와 주먹 악수를 나눴고, 당내 단일화 경쟁자였던 나경원 전 의원도 축하의 악수를 했다.

 

당원과 지지자들이 "오세훈"을 연호하자 오 후보는 담담한 표정으로 마이크를 들고 "아직은 출구조사 결과기에 소감만 말씀드리는 게 도리"라면서 "지지와 성원을 해준 서울시민들에게 정말 감사드린다"고 했다.

 

이어서 마이크를 잡은 김 위원장은 "출구조사 수치를 보고 민심이 폭발했다고 생각했다. 국민의 상식이 이기는 선거 아니었나하는 생각이 든다"며 "아무쪼록 결과가 나올 때까지 보고 최종적으로 이야기하겠지만, 서울과 부산 시민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