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재보선 오후 5시 서울 투표율 49.7%…강남 3구 50% 넘겨

관련이슈 선거

입력 : 2021-04-07 17:27:42 수정 : 2021-04-07 17:30: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021 재·보궐선거 투표일인 7일 서울 강남구 단국대학교 사범대학 부속중학교 체육관에 마련된 대치1동 제1투표소를 찾은 시민들이 차례를 기다리고 있다.

4·7 재보궐선거 본투표일인 7일 오후 5시 현재 전국 평균 투표율이 47.3%를 기록 중이다.

 

서울시장 보궐선거의 경우 투표율 49.7%로 집계된 가운데 '강남 3구'는 모두 투표율 50%를 넘겼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기준 총 유권자 1216만1624명 중 574만5949명이 투표를 마쳐 총 47.3%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지난 2018년 제7회 지방선거의 경우 본투표일 오후 5시 기준 56.1%로 이번이 약 8.8%포인트 낮다.

 

이날 오후 1시부로 지난 2~3일 이틀간 실시된 사전투표분과 거소(우편) 투표분이 투표율에 합산 반영됐다.

 

서울시장 선거의 경우 전체 유권자 842만5869명 중 사전투표 포함 418만5406명이 투표에 참여해 49.7%를, 부산시장 선거는 293만6301명 중 130만9748명이 투표를 마쳐 44.6%를 기록 중이다.

 

서울은 지난 지방선거에서 동시간대 55.3%를 기록해 격차는 5.6%포인트이다.

 

특히 오후 5시 현재 강남(52.2%), 서초(54.8%), 송파(52.1%)의 이른바 '강남3구' 투표율이 모두 50%를 넘겼다. 하위권은 금천(44.1%), 중랑(45.9%), 관악(46.0%) 순이다.

 

부산은 지난 지방선거에서 오후 5시 기준 54.3%였던 것과 비교하면 9.7%포인트 격차다.

 

기초단체장 보궐선거의 경우 울산 남구청장 선거 투표율은 33.0%, 경남 의령군수 선거 투표율 63.8%이다.

 

앞서 지난 2~3일 이틀간 진행된 사전투표에는 249만7959명이 참여해 20.54%의 투표율을 기록, 지난 2018년 지방선거 당시 20.14%보다도 높은 수치를 보였다.

 

이번 선거는 지난해 3월17일부터 올해 2월28일까지 당선 무효, 사망, 사직 등으로 선거 실시 사유가 확정된 총 21개 지역이 대상으로 ▲서울시장, 부산시장 등 광역단체장 2곳 ▲울산 남구청장, 경남 의령군수 등 기초단체장 2곳 ▲경기도의원, 충북도의원 등 광역의원 8곳 ▲전남 보성군의원, 경남 함안군의원 등 기초의원 9곳이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