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온앤오프’ 이승윤, ‘1억 상금’ 입금 후 가장 먼저 한 일은? “배달료도 감수”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4-07 09:53:23 수정 : 2021-04-07 09:53: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싱어게인’에서 우승한 이승윤(사진 맨 위)이 1억 상금을 받은 후 제일 처음 소비한 것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6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온앤오프’에는 ‘싱어게인’ 최종 우승자 이승윤과 그룹 씨야 출신 배우 남규리와 배우로 거듭난 하니가 출연했다.

 

그 중 이숭윤은 이날 ‘싱어게인’ 우승 후 이사한 집과 함께 일상을 공개했다. 

 

MC들은 이승윤에 “(싱어게인) 1억 상금은 입금이 됐냐”고 질문했고 “생각보다 일찍 되더라. (입금 날에는) 생선 초밥 특대 하나 시켜 먹었다. 배달료 때문에 잘 안 사먹는데 감수하고 먹었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이승윤은 절친한 ‘싱어게인’ TOP3 정홍일, 이무진을 집에 초대해 전복 파티를 열었다. 전복 20만원어치를 사서 전복 버터구이, 전복 라면 등을 요리해 먹었다. 

 

이승윤은 “맛있긴 하다. 전복을 이렇게 넘겨보는 게 소원이었다”면서 활짝 웃어 웃음을 자아냈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사진=tvN ‘온앤오프’ 방송화면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