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서 90명 확진…수도권 지역발생의 21.8%

관련이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1-04-07 09:44:24 수정 : 2021-04-07 09:44: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어제 3만8천440건 검사…지난해 12월 이후 누적 확진 8천483명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다시 고개 든 가운데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확진자가 잇따르고 있다.

7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전날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의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진단 검사를 받고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90명이다.

이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집계된 지역발생 신규 확진자(653명)의 13.8%에 해당한다.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 413명과 비교하면 21.8%를 차지한다.

신규 확진자 90명이 나온 지역을 살펴보면 서울 38명, 경기 49명, 인천 3명이다.

이로써 작년 12월 이후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확진된 사람은 총 8천483명이 됐다.

현재 수도권에서는 서울 26곳, 경기 66곳, 인천 6곳 등 총 98곳의 임시 선별검사소가 운영되고 있으며, 전날 하루 총 3만8천440건의 검사가 이뤄졌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