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힐링·치유·메디푸드 콘텐츠’로 구성… 2022보성세계차엑스포 관심

입력 : 2021-04-08 03:00:00 수정 : 2021-04-07 09:33: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녹차(사진)의 고장 전남 보성차의 세계화를 위해 ‘2022년 제10회를 맞는 보성세계차 엑스포’가 힐링과 치유에 메디푸드 등 다채로운 콘텐츠로 구성된다. 외지 관광객들의 관심사다.

 

7일 보성군에 따르면 최근 김철우 보성군수를 비롯 문화원장, 차관련 단체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제10회를 맞는 보성세계차 엑스포’ 실행용역 최종보고회를 열고 엑스포 추진 목표와 규모, 프로그램 등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됐다.

 

2022년 제10회 보성세계차엑스포는 △차와 만나다(茶) △차를 즐기다(茶) △소리에 담다(茶) △군민과 하나되다(茶) △철쭉에 물들다(茶) 등 5개 주제로 구성됐다. 2022년 4월 29일부터 5월 5일까지 차밭, 바다, 산 등 대자연 속에서 차와 연관된 콘텐츠를 즐기며 자연스럽게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이 마련될 예정이다.

 

‘차와 만나다(茶) 존’에서는 보성세계차 엑스포 주제관과 메디푸드 차산업관, 세계차품평대회, 세계티포럼, 세계차상회의, 월드티 찻자리페스티벌 등 보성차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대한민국 차산업의 세계화를 위한 정보교류와 상생의 장으로 구성된다.

 

‘차를 즐기다(茶) 존’에서는 디오라마티뮤지컬&다신제, 월드티세레모니경연, 찻잎을 이용한 오감만족 체험 등 싱그러운 차밭에서 다채롭게 펼쳐진다. ‘소리에 담다(茶) 존’은 차와 소리가 어우러진 소리경연대회, 조선힙합콘서트 등 판소리 성지 보성서편제의 위상과 보성의 차문화를 전 세계에 알리게 된다.

 

‘군민과 하나되다(茶) 존’은 보성의 정체성을 담은 대표 캐릭터를 활용해 전 국민이 참여하는 퍼펫퍼레이드(인형퍼레이드)가 메인이벤트로 준비된다. ‘철쭉에 물들다(茶) 존’은 앱을 활용한 차마고도길 트레킹과 일림산 정상 세계 최대 철쭉군락지&편백숲 인증 챌린지를 마련해 코로나로 지친 국민의 건강을 요가와 트레킹을 통해 치유할 수 있다. 

 

김철우 전남 보성군수는 “2022년 제10회 보성세계차엑스포를 통해 한국차 산업의 100년 미래를 제시하겠다”며 “MZ세대를 메인 타깃으로 젊은 세대가 자연스럽게 차를 즐기면서 힐링과 치유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해 새로운 차 인구를 형성하고, 메디푸드 등 차 관련 사업이 미래산업으로 확장해 나갈 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는 엑스포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보성=한승하 기자 hsh6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