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요금 주겠다"더니 집에서 흉기 들고나와 대리기사 협박

입력 : 2021-04-07 09:33:02 수정 : 2021-04-07 09:33: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주차 위치 불만 등을 주장하며 대리기사를 흉기로 위협한 30대가 경찰에 검거됐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특수 협박 혐의로 A(30대)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5일 오전 1시께 자신이 거주하는 아파트 앞에서 흉기로 대리운전 기사 B(50대)씨를 위협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범행 전 B씨에게 차량 주차 위치가 다르고 카드 결제가 안 되는 것에 대해 화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이후 돈을 주겠다며 집으로 들어간 뒤 흉기를 들고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놀란 대리 기사가 경찰에 신고하면서 A씨는 현행범 체포됐다.

A씨는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했다고 경찰은 밝혔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