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45㎏' 유민상, 다이어트 시작한 이유? "유느님께 체중 조절하라는 계시 받아"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4-06 15:57:56 수정 : 2021-04-06 15:57: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개그맨 유민상(41·사진 가운데)이 다이어트를 선언했다.

 

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스페셜 DJ로 유민상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유민상은 “저 오늘 밥 많이 안 먹고 왔다”며 체중 조절 중인 근황을 공개해 관심을 모았다.

 

그는 “얼마 전 유느님(유재석)과 프로그램을 촬영했는데, 건강을 위해 체중 조절을 하라는 계시를 받았다”고 전했다.

 

이를 들은 김태균이 만일 유재석이 시키지 않았다면 운동을 안 하려고 했느냐고 묻자, 유민상은 “원래는 의지가 약했는데 그분의 온화한 음성을 듣고 나니 할 수 있겠다는 힘이 생겼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어제 집에서 탈 수 있는 실내 자전거를 샀다”며 “120㎏ 정도가 목표”라고 밝혔다.

 

한편 유민상은 최근 한 예능에서 몸무게가 145㎏이라고 고백해 놀라움을 안긴 바 있다.

 

경예은 온라인 뉴스 기자 bona@segye.com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화면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