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노원 세 모녀 살해' 김태현, 유가족에 "죄송하다"

입력 : 2021-04-05 22:02:34 수정 : 2021-04-05 22:02: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은 서울 노원구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해한 피의자 김태현(25).

서울 노원구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해한 김태현(24)은 5일 경찰 조사를 받은 뒤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9시께 서울 노원경찰서를 나선 그는 경찰 호송차에 타기 전 "피해자 유족에게 할 말이 있는가"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정말 반성하고 있다"고 한 뒤 "죄송하다"는 말을 반복했다.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은 전날 구속된 김씨를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께까지 조사했다고 밝혔다. 그는 조서 확인 등을 한 후 노원경찰서를 나와 유치장으로 이동했다.

경찰은 김씨가 한 진술 중 구체적으로 확인이 필요한 부분을 거듭 추궁해 범행 전후의 상황을 면밀히 파악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까지 세 차례 김씨를 조사한 경찰은 프로파일러의 조언을 받으며 신문을 이어가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