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사전투표 용지 인증샷이 SNS에… 부산시 선관위, 해당 유권자 고발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선거

입력 : 2021-04-05 16:33:51 수정 : 2021-04-05 16:53:4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부산시장 보궐선거 사전투표소에서 투표용지 촬영
선관위 관계자 “투표용지 촬영 일절 금지”
지난달 29일 부산 부산진구에 있는 한 인쇄소에서 부산시선관위가 인쇄한 부산시장 보궐선거 투표용지. 연합뉴스

4·7 부산시장 보궐선거 사전투표장에서 투표용지를 촬영해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렸던 한 유권자가 선거법 위반으로 고발됐다.

 

부산시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2일~3일 양일간 진행된 부산시장 보선 사전투표에서 투표용지를 촬영해 SNS에 게시한 혐의로 A씨를 검찰에 고발했다고 5일 밝혔다.

 

현행 공직선거법상 기표소 안에서 투표용지를 촬영해서는 안 되며, 이를 위반하다 적발될 경우 2년 이하의 징역이나 4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물린다.

 

부산시 선관위 관계자는 “기표소 내에서 투표용지를 촬영하는 것은 일절 금지되고, 투표용지나 기표한 투표용지를 투표소 밖으로 가져가는 행위도 처벌받는다”며 “오는 7일 본 선거일에도 이와 같은 행위가 재발하지 않도록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부산=오성택 기자 fivesta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