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식목일 맞아 ‘교실숲’ 프로젝트

입력 : 2021-04-06 03:00:00 수정 : 2021-04-05 10:00: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학교에 식물 500그루 기증… 강원도 활엽수 500그루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한국사회투자·트리플래닛 관계자 및 자원봉사자들이 서울송천초등학교에 교실숲을 조성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제공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교실숲’ 프로젝트를 통해 친환경 교육환경 조성에 나선다.

 

사연공모를 통해 선정된 서울 강북구 송천초등학교와 이달 중순 선정될 초등학교 등 총 2곳에 50개 교실 마다 식물 10그루씩 총 500그루를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기증한다. 이 프로젝트는 회사의 비영리단체 파트너인 한국사회투자가 서울시와 공동으로 진행하는 ‘초록빛 꿈꾸는 통학로’ 사업의 일환이다.

 

회사는 어린 학생들이 생활하는 공간에 공기정화식물을 배치해 공기정화와 천연가습의 순기능을 제공하고 식물을 통한 정서 순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이를 통해 이산화탄소 흡수량 221kg/년, 미세먼지 흡수량 497g/년이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또한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강원도 태백지역의 노령화된 숲을 재조림하는 산림 녹화사업에도 참여한다. 이를 위해 강원 지역에 500그루 이상의 활엽수를 식재할 계획이다.

 

르네 코네베아그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그룹사장은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환경 분야에서 롤 모델이 되는 것을 목표로 한다”며 “산림 프로젝트는 도시의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실질적이고 근본적인 수단이 될 수 있는 만큼, 앞으로도 한국사회에 긍정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활동들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병욱 기자 bright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