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박수홍 가족, SBS '미우새' 출연 잠정 중단

입력 : 2021-04-03 23:35:38 수정 : 2021-04-03 23:35: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개그맨 박수홍과 그의 어머니가 SBS TV 예능 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 출연을 잠시 중단한다.

'미운우리새끼' 측은 "박수홍이 어머님과 함께 휴식기를 갖고 싶다는 의견을 제작진에게 전달했다"며 "제작진은 그 의견을 존중하기로 했다"고 3일 밝혔다.

이어 "박수홍과 어머님은 시청자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사과드리며 제작진에게도 먼저 양해를 구했다"며 "프로그램을 아껴주시는 시청자분들의 양해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박수홍은 2016년부터 '미운우리새끼'와 함께 해 온 최장기 출연자로, 최근 친형과 관련된 논란이 불거지자 이 같은 의사를 전달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박수홍은 친형 부부가 30년간 출연료를 횡령해왔다는 의혹이 제기되자 이를 인정하면서도 "부모님에 대한 무분별한 비난과 억측은 멈춰주시길 부탁한다"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박수홍의 법무 대리를 맡은 법무법인 에스는 이날 "친형 측이 원만한 해결 의지가 없는 것으로 판단해 5일 정식 고소 절차를 밟겠다"고 법적 대응 의사를 표명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