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찰 음주측정 요구 거부하고 욕설한 40대 ‘벌금 1800만원’

입력 : 2021-04-02 16:00:45 수정 : 2021-04-02 16:00:4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찰의 음주 측정 요구를 2차례 거부한 40대 남성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형사5단독 김정철 부장판사는 도로교통법 위반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49)씨에게 벌금 1천800만원을 선고했다고 2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7월 울산 남구의 한 도로를 운전하다가 음주운전 의심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이 차를 세우게 하고 음주 측정을 하려고 하자 욕설하고 경찰관 팔을 쳤다.

 

당시 A씨가 횡설수설하고 비틀거리는 등 음주운전 정황이 있어 경찰은 현행범으로 체포해 지구대로 데리고 갔으나 A씨 욕설은 계속됐다.

 

재판부는 "A씨는 과거에도 음주운전으로 150만원 벌금형을 받은 적이 있다"며 선고 이유를 밝혔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