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울주군 폐섬유 가공업체서 불…1명 부상

입력 : 2021-04-02 15:38:06 수정 : 2021-04-02 15:38: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일 오후 울산시 울주군 웅촌면 한 폐섬유 가공업체에서 불이 나 검은 연기가 치솟고 있다. 울산소방본부 제공

2일 낮 12시 59분께 울산시 울주군 웅촌면 한 폐섬유 가공업체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50대 1명이 2도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불은 해당 업체와 인근 공장 등 3개 건물을 태우고 1시간 20여 분만에 진화됐다.

소방당국은 화재 경위와 재산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