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버거킹, 지속가능한 미래 위한 ‘고고챌린지’ 참여

입력 : 2021-04-02 13:23:17 수정 : 2021-04-02 13:23: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프리미엄 버거 브랜드 버거킹이 환경부의 릴레이 캠페인 ‘고고챌린지’에 동참했다.

 

일회용품과 플라스틱 줄이기 위해 생활 속에서 멀리해야 할 습관 한 가지와 실천해야 할 습관 한 가지를 약속하는 ‘고고챌린지’는 지난 1월 환경부가 시작한 릴레이 캠페인이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약속한 습관들과 관련된 사진과 영상을 공유한 뒤 다음 주자 3명을 추천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는 해당 캠페인에는 국내외 유수의 기업들이 동참하며 탈(脫)플라스틱을 향한 발걸음을 함께해 나가고 있다.

 

배달의민족의 지명으로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게 된 버거킹은 ‘매장 내 일회용 컵 사용은 줄이고, 다회용 컵 사용은 확산하고’를 약속하며 이후 참여 주자로 스마트스터디, 디아지오코리아, 던킨도너츠를 지목했다. 버거킹은 매장에서 음료 주문 시 개인 컵을 지참하면 200원 할인을 제공하며 다회용 컵 사용을 독려하고 있다. 

 

버거킹은 환경은 물론 지역 사회, 식재료 등 폭넓은 영역에서 지속가능성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최상의 퀄리티의 음식을 선보인다’는 브랜드 정체성을 살려 언제나 믿고 먹을 수 있는 ‘리얼 푸드’ 이니셔티브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전 세계적으로 시그니처 메뉴인 ‘와퍼’를 통해 지속가능성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는 가운데, L-글루탐산나트륨을 제외하는 것 외에도 번, 마요네즈, 케첩, 피클 등 와퍼에 들어가는 모든 재료에 대해 향료, 색소, 보존제 및 첨가제의 성분을 개선하는 ‘리얼 와퍼’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며 국내에서도 올해 1월 5년간의 철저한 준비 끝에 도입했다. 

 

버거킹 문영주 대표이사는 “버거킹과 소비자, 나아가 지구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 다양한 방면에서 최선을 다하는 브랜드가 될 것을 약속한다”라고 전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