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CMG제약, 가글형 구내염 치료제 ‘이바넨큐액’ 출시

입력 : 2021-03-17 03:00:00 수정 : 2021-03-16 09:49: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차바이오텍 계열사 CMG제약은 가글형 구내염 치료제 ‘이바넨큐액’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바넨큐액은 치은염, 구내염, 인두염 등으로 인한 입안 염증 완화에 효과가 있다. 염증 부위에 바르는 기존 치료제의 단점인 통증과 이물감을 완화했다. 또 스테로이드·알코올 성분이 들어있지 않아 부작용이 적고 1회용 파우치 포장으로 휴대와 사용이 편리하다.

 

이바넨큐액의 주성분인 디클로페낙은 비(非)스테로이드성 항염증제로 진통, 항염, 항균 효과가 있다. 디클로페낙은 분자 크기가 작아 피부를 통해 빠르게 전파돼 염증 부위에 작용한다. 디클로페낙은 쓴맛이 강한데, 이바넨큐액에 사용된 디클로페낙은 의약품 제제연구 및 개발 전문기업인 엘에스파마의 특허 기술을 적용해 쓴맛을 크게 줄였다.

 

CMG제약은 전국 유통망과 영업력을 보유한 일양약품에 이바넨큐액의 프로모션과 유통을 위탁해 시장점유율을 높일 방침이다. CMG제약 이주형 대표는 “150억원 규모의 국내 구내염 치료제 시장에서 20%를 가글형 치료제가 차지하고 있다”며 “이바넨큐액의 제품력을 바탕으로 가글형 치료제 시장을 늘려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우중 기자 lo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태리 '순백의 여신'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
  • 수지 '아름다운 미소'
  • 이달의 소녀 츄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