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차세대 보안리더 양성 프로그램(BoB) 9기 “최고인재 10명 선발한다.”

입력 : 2020-12-22 03:00:00 수정 : 2020-12-21 17:44: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차세대 보안리더 양성 프로그램(BoB) 9기 2단계 팀프로젝트 2차평가 시간에 교육생이 멘토단 대상으로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11월21일, 서울 금천구 한국정보기술연구원 BoB센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가 주최하고 한국정보기술연구원(원장 유준상)이 주관하는 차세대 보안리더 양성 프로그램 Best of the Best(이하 BoB)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사이버 안보를 선도할 우수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하는 세계적인 정보보안 교육과정이다.

 

올해로 9기를 맞이한 BoB는 정보보안 최고 전문가들(멘토단)의 맞춤형 교육을 통해 정보보안 분야 리더를 육성하고 있다. 또한 국내외 해킹방어대회 입상, 연구·발표 실적 등에서 우수한 성과를 지속적으로 거두고 있으며 올해 3월에 마친 8기까지 총 1,060명이 수료했다.

 

이번 BoB 9기에는 고교·대학(원)생 등 1,876명이 지원하여 ‘9.4 : 1’이라는 사상 최대의 지원자와 경쟁률을 기록했다. 모든 선발전형과정은 온라인으로 진행하였으며 서류심사 및 인적성 검사, 필기시험과 심층면접 등을 거쳐 최종 200명을 선발했다.

 

올해 7월부터 8월까지 진행한 1단계는 방역 지침에 따라 비대면 중심으로 공통교육 및 트랙별 교육을 실시했다. 이어서 9월부터 12월까지 진행한 2단계에서는 최신 정보보안 이슈와 난제를 해결하기 위한 팀프로젝트 형태의 교육을 수행했다. 2단계 팀프로젝트 평가에는 필수 인원만 참석하여 발표하였으며, 그 외 인원들은 실시간 온라인으로 참석하였다. 2단계까지의 평가 결과에 따라 가려질 상위 30여명은 2021년 1월부터 2월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될 최종 3단계 심화교육에 참여할 예정이다. 최종 3단계 진출자 가운데 자문단 및 멘토단의 심층평가를 통해 국보급 최고인재 10명(BEST 10)을 선정한다.

 

차세대 보안리더 양성 프로그램(BoB) 9기 2단계 팀프로젝트 2차평가에 참석한 멘토단이 교육생의 발표를 경청하고 있다.(지난11월21일, 서울 금천구 한국정보기술연구원 BoB센터) 한국정보기술연구원 wprhd

최고인재 10명과는 별도로 교육 2단계부터 수행한 팀프로젝트의 기술 사업화 평가를 통해 ‘BoB 그랑프리’를 선정하여 국내외 창업 및 교육을 지원한다.

 

올해 4월, BoB 4기 그랑프리를 수상한 화이트스캔의 안은희 대표가 미국 포브스 ‘아시아 글로벌 리더 300인’에 선정됐다. 그리고 BoB의 수료생 및 교육생은 SECCON CTF 2020 1위, 2020 사이버공격방어대회(CCE) 우승, 코드게이트 2020 주니어부 1위, 디지털 포렌식 챌린지 2020 1위, 2020년 입법 및 정책 제안대회 우수제안상 등 각종 국내외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고, 정보보안 관련 기술 및 논문 발표, 취약점 제보 등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도출했다.

 

이번 9기 팀프로젝트에서는 스마트워치 분석, 원격 회의 프로그램 버그 헌팅, 중고거래 사기 방지 플랫폼 제작, 스마트팜 보안 이슈 연구 등을 수행하며 차세대 보안리더로서의 역량과 가치를 증명하였다.

 

유준상 한국정보기술연구원장은 “코로나19의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BoB 9기는 감염 예방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선발부터 2단계 교육까지 성공적으로 진행하였고, 3단계 교육 또한 온라인으로 진행할 예정이다.”라고 밝히며, “이러한 변화 속에서 정보보안의 중요성은 앞으로 더욱 강조될 것이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시대의 핵심 인력으로 성장할 BoB 9기 교육생들이 3단계 교육까지 건강하게 마무리할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전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