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공포영화 레전드의 귀환…'오펀: 천사의 비밀' 속편 제작된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0-11-04 11:21:56 수정 : 2020-11-04 11:45: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개봉 후 충격적인 내용으로 화제를 일으켰던 공포영화 ‘오펀: 천사의 비밀’ 속편이 제작된다. 

 

지난 2일(현지시간) 데드라인, 스크린위크 등 외신에 따르면 2009년 개봉한 ‘오펀: 천사의 비밀’ 속편인 ‘오펀: 퍼스트 킬‘이 제작된다. 

 

이사벨 퍼만(사진 왼쪽)과 줄리아 스타일스(사진 오른쪽)

 

본편에서 주인공 에스더 역을 맡았던 이사벨 퍼만이 속편에서 다시 한 번 동일한 역을 되었다. 영화 제작자들은 에스더의 캐릭터를 다시 살려내기 위해 세계적인 클래스의 메이크업 팀을 활용할 예정이다. 또 속편에는 ‘내가 널 사랑할 수 없는 10가지 이유’, ‘제이슨 본‘ 등에 출연한 줄리아 스타일스가 합류해 많은 기대를 모은다.

 

‘오펀: 천사의 비밀‘은 2009년 개봉 당시 입양된 고아 소녀가 가정을 파탄시킨다는 폭력적인 줄거리로 많은 비판을 받은 바 있다. 당시 미국 국회의원과 국제 고아 입양 단체들은 영화가 입양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심어줄 소지가 다분하다며 영화 상영 보이콧을 선언했다. 

 

한편 새로 제작되는 속편 ‘오펀: 퍼스트 킬‘은 ‘에스더‘로 불리는 성인 리나가 에스토니아의 정신병원에서 탈출해 부유한 가정의 실종된 딸을 사칭해 미국으로 떠나는 이야기를 담았으며 개봉일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경예은 온라인 뉴스 기자 bona@segye.com

사진=‘오펀: 천사의 비밀‘ 스틸컷·포스터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