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강서구, ‘2020 자치분권 토크 콘서트’ 개최

입력 : 2020-10-29 03:00:00 수정 : 2020-10-28 14:46:4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 강서구는 지방자치의 날을 맞아 ‘2020 강서구 자치분권 토크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10월 29일은 ‘지방자치의 날’로 지방자치에 관한 국민의 관심을 높이고 그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2012년에 법정기념일로 제정됐다.

 

1991년 지방의회 선거와 1995년 지방자치단체장 선거가 시행되면서 지방자치제도가 부활하고 진정한 지방자치가 시행된 지 25년이 되어가지만 지방자치와 자치분권은 여전히 낯설다.

 

이에 따라 구는 ‘지방자치의 날’을 기념해 어렵고 딱딱한 자치분권을 전문위원과 구 대표들의 대화로 풀어내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이번 행사는 29일 오후3시 강서구청 유튜브 i강서TV에서 온라인으로 시청할 수 있다. 

 

김현욱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정진헌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전문위원과 강서구 주민대표가 함께 참여해 자치분권에 관해 ‘우리 동네와 우리가 잘 살기 위해서 해야 할 것’이 무엇인지 쉽게 접근하고 풀어낸다.

 

정진헌 전문위원은 자치분권이 잘 이루어진 사례를 통해 자치분권 개념의 이해를 돕고 강서구 대표들이 자치분권에 대해 궁금했던 질문에 대해서도 답변한다. 

 

또 참석자들은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주거, 일자리, 육아 등을 키워드로 ‘자치분권으로 일자리 문제 해결이 가능할까?’, ‘자치분권으로 변화될 교육환경’ 등 자치분권이 가져올 변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실시간으로 진행되는 이번 토크콘서트는 자치분권 Q&A 시간을 통해 자치분권에 대해 궁금했던 사항을 댓글로 물어보고 함께 소통할 수 있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이번 토크콘서트의 부제는 ‘우리 삶을 바꾸는 자치분권’이다”라며 “구민이 주인이 되는 자치분권의 핵심 가치를 배우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연직 선임기자 repo2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