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여객선비 50% 지원’… ‘남해안의 비경 여수 거문도’로 오세요

입력 : 2020-10-21 03:15:00 수정 : 2020-10-20 15:04: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천혜의 자연경관을 간직한 전남 여수 거문도(사진)를 반값 운임비로 다녀올 수 있게 된다.

 

20일 여수시에 따르면 시는 타 지역민을 대상으로 올 11월부터 내년 3월까지 여수∼거문항로 여객선비를 50% 지원하기로 했다. 이 기간 동안 외지인은 누구나 여객운임의 반값이라는 할인 혜택을 받는다.

 

문화와 역사, 천혜의 자연경관을 간직한 거문도를 비롯해 초도, 손죽도를 여행할 수 있게 된다. 단 나로도항을 이용할 경우 여객선비가 지원되지 않으므로, 반드시 여수여객선터미널을 이용해야 한다.

 

이번 사업은 원거리 도서지역의 해상교통비 부담 경감으로 관광비수기 섬 관광객 유치를 위해 마련됐다. 여수시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시범사업을 실시한 결과, 전년도 동기간 대비 타지역민 이용객이 32% 증가했음을 확인했다. 

 

코로나19 국내 발생 전인 11월, 12월만 놓고 보면 4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시는 추경예산을 통해 사업비 1억2000만원을 확보했다. 지원액 50%는 여수시가 40% 여객선사가 10%를 부담하게 된다. 

 

여수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여파에 따른 악재에도 불구하고 시범사업 결과 관광객 유입효과가 확인됐다”며 “침체된 섬 지역경제에 힘이 될 수 있도록 코로나19 방역지침의 철저한 준수로 손님맞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민은 여수∼거문도∙금오도∙하화도 등 여수지역을 운항하는 여객선의 모든 항로 여객운임의 50%를 상시 할인받을 수 있다.

 

여수=한승하 기자 hsh6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