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규한, 인스타에 “모든 게 최악” 심경 토로했다 글 삭제 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4-08 06:24:44 수정 : 2021-04-08 06:24: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이규한(사진)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심경을 토로하는 글을 올렸다 삭제해 궁금증을 낳고 있다. 

 

이규한은 지난 7일 인스타그램에 “2021. 아직 초반이지만 모든 게 최악. 일도, 상황도, 사람도, 사연도”라고 올렸다.

 

함께 올린 사진 속 그는 강가 옆 건물로 보이는 장소에 기대고 앉아 의미를 알 수 없는 표정을 짓고 있다. 

 

이에 그룹 2AM 정진운은 “형, 힘내세요”라고 댓글로 위로하기도 했다.

 

현재 이 글은 삭제된 상태다.

 

앞서 이규한은 지난달 9일 종영한 JTBC 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 출연한 바 있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사진=이규한 인스타그랩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