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네이버 영수증 리뷰, 1억 DB 돌파… SME 성장 도우며 ‘진성 리뷰’ 생태계 확대

입력 : 2020-08-30 10:00:00 수정 : 2020-08-28 17:35: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네이버 마이플레이스의 ‘영수증 리뷰’가 네티즌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네이버는 영수증 리뷰를 통한 영수증 DB화 건수가 1억건을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네이버 영수증 리뷰’는 업체 방문을 인증하고 진성 리뷰를 작성하도록 하는 서비스로, 지난해 11월 정식 오픈 이후 불과 10개월 만에 이같은 성과를 달성했다.

 

평균 영수증 제출 수는 65만장, 일 평균 리뷰 작성수는 40만건에 달한다

 

영수증 리뷰의 빠른 성장세는 ▲OCR 기술을 활용해 영수증을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는 것만으로 간편하게 방문인증이 가능하고 ▲작성한 리뷰가 네이버 통합검색, 업체 상세페이지, 네이버메인의 뭐하지 판, 스마트어라운드 등에 노출됨으로써 이용자는 리뷰어로서의 명성도 쌓을 수 있도록 지원하며 ▲사용자들의 리뷰를 축적해 자신만의 맛집 리스트로 활용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함과 동시에 ▲네이버페이 포인트 제공 등으로 이용자들의 참여가 확대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네이버의 영수증 리뷰는 SME(중소기업)들에게 성장을 위한 도구로도 활용되고 있다.

 

SME들은 자신들의 업체가 네이버의 다양한 채널에 노출됨으로써 무료로 마케팅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인지도가 낮거나 비(非)밀집 상권에 위치하더라도 리뷰를 보고 매장을 방문하는 이용자들이 늘어나는 효과도 확보할 수 있다. 또한 고객과 직접 소통할 수 있도록 ‘리뷰 답글 기능’도 제공된다.

 

그 밖에도 네이버는 차곡차곡 쌓인 영수증 리뷰가 SME의 성장을 뒷받침하는 효과적인 빅데이터로 활용돼 사업에 직접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여러 기술 및 도구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SME들은 ‘AI 분석툴’과 ‘리뷰 통계 리포트’ 등을 이용해 리뷰를 성별·연령별·테마별 등 다각도로 구분, 이를 통해 사업의 장단점을 명확하게 파악하고 비즈니스 운영의 개선점을 도출하는 데 도움을 받는 식이다.

 

영수증 리뷰를 이끄는 네이버 이융성 리더는 “내 돈을 내고 직접 작성한 영수증 리뷰가 사용자는 물론 SME들에게도 믿을 수 있는 정보로 만족도가 높은 상황”이라며 “앞으로 영수증 리뷰 이용자들은 리뷰를 더욱 간편하게 작성할 수 있고, 지역 SME들은 진성 리뷰를 통해 잠재고객들과 더욱 긴밀히 연결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사진=네이버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