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자비스넷, AI 영상분석 기술의 열화상카메라 ‘AI열측정패드’ 출시

입력 : 2020-07-23 13:21:11 수정 : 2020-07-23 13:21: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자비스넷 박주영 대표

㈜자비스넷은 AI영상분석 기술의 열화상카메라 ‘AI열측정패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자비스넷은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지 2년이 지난 2020년 7월 시점으로 인공지능 영상 보안 서비스 가입자가 10,000명을 넘어선 DNA(Data Network AI) 기반의 국내 자본의 기업이다. 또한 전년대비 427% 이상의 매출을 달성해 시장에서 시스템의 우수성을 나타내는 지표로 선전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부터 출시한 열화상 카메라와 AI 열측정 패드도 소비자층에서 각광을 받고 있다.

 

일반 무인경비에서는 CCTV와 감지기가 별도 설치가 되어야 하는데 인공지능 영상 보안 시스템은 카메라와 IVR(intelligence video recorder: 인공지능 영상분석장치)만 설치해 카메라가 감지기 역할도 대신한다. 설치된 카메라는 객체의 크기, 이동 경로 등을 파악해 감지 영역에 설정된 이벤트가 발생 시, 현장 경고방송을 진행하며, 동시에 사용자에게 스마트 기기의 애플리케이션으로 통보된다.

 

카메라와 감지기 역할을 하게 됨으로써 시공 후에도 별도의 감지기 설치 없이 언제든지 새로운 감지영역을 변경할 수 있어 편의성도 매우 뛰어나다. 또한 AI 영상 관제서비스를 이용함으로써, 24시간 운영되는 실시간 모니티링 센터에서 관제사가 영상을 직접 확인 후 고객에게 통보해주는 서비스도 제공해주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도난이나 화재 발생 시 피해를 보상해주는 도난 보험까지 포함되어 있다.

 

자비스넷의 시장 경쟁력은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성능 제품이 이용 가능하다는 것이다. 자비스넷은 렌탈이 아닌 판매를 선택하고, 고객의 비용 납부에 대한 부담과 편의를 위해 할부 판매를 도입했다. 할부 기간 동안은 무상 유지 보수를 제공한다.

 

올해 6월에는 얼굴 인식과 온도감지 기능을 갖춘 AI 열측정 패드를 출시해 기업, 학교, 병원, 관공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곳에 설치되고 있다. 최근 사태로 인해 건물 내 진입 시 생활 방역에 일환으로 출입자들의 체온을 체크하고 있는데 이에 어울리는 상품도 출시했다.

 

자비스넷에서 관계자는 이를 AI 생활 방역 솔루션이라 칭하고 있는데, 8인치 스크린에 열 감지 센서 카메라를 탑재한 제품으로, 초고정밀 열 감지 센서가 온도를 감지해 1m 이내 발열 상태를 감지하고 오차 범위 ±0.3℃에서 발열자 방문 시 경고 방송을 진행해 방문자와 관리자에게 알린다.

 

공공장소에서 흔히 보이는 열화상 카메라는 다수인원을 동시에 측정하는데에 목적을 두는데, 소상공인 입장에서는 한번에 많은 인원이 몰려 오지도 않고, 고가의 열화상 카메라를 도입하기가 경쟁적으로 어려우며, 매번 측정해야 원인이 상주해야 하기 때문에 운영에도 어려움이 있다.

 

이러한 시장 상황을 고려해 AI 열측정 패드는 코로나19로 생존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 서민을 위해 고가의 열화상 카메라에 비해 저렴해 구매 부담을 획기적으로 낮췄으며, 부가 상품인 CCTV와 연결하면 카메라가 비치고 있는 영상을 관리자 휴대폰과 같은 모바일 기기로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하며, 녹화기능, 영상검색 기능을 제공해 차별성과 경쟁력을 갖췄다고 해당 관계자는 설명했다.

 

한편, 시장의 다양성을 고려해 열측정 패드 이외에도 20명 이상을 동시에 측정할 수 있는 열화상 카메라도 8월 초부터 출시할 예정이다.

 

김정환 기자 hwani8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