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5년째 열애 중' 임세령♥이정재, 동반 출국 포착…공항 패션 보니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 뉴스픽

입력 : 2019-11-01 16:15:57 수정 : 2019-11-01 16:57: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정재(왼쪽)와 임세령.

 

5년째 열애 중인 배우 이정재(46)와 임세령(42) 대상 전무가 동반 출국하는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1일 뉴스엔은 임 전무와 이정재 커플이 개인 일정 차 나란히 출국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에 등장한 모습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따로 공항에 도착했다고. 공개된 사진 속 이정재는 청색 셔츠에 하얀색 바지를 입은 캐주얼 복장을 뽐냈다. 여기에 선글라스로 포인트를 줬고, 한 손으로는 캐리어 두 개를 끌었다.

 

임 전무는 트렌치코트를 입고 카키색 숄더백과 아이보리 색 핸드백을 각각 어깨에 걸쳤다. 하얀색 셔츠와 황토색 바지에 흰색 스니커즈로 가을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특히 임 전무는 이전의 단발머리에서 긴 머리로 청순한 외모를 뽐냈고, 여권으로 얼굴을 가리기도 했다.

지난 2016년 4월30일 찍힌 두 사람의 데이트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한편 이정재와 임 전무는 5년째 조용히 사랑을 키워가고 있다.

 

두 사람은 지난 2015년 1월 데이트 사진이 공개된 후 교제를 인정했다. 이후 극장, 레스토랑, 카페 등에서 자유롭게 데이트를 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임 전무와 이정재는 지난 3월 말 제7회 아트바젤 홍콩에 참석해 데이트를 즐기기도 했다.

 

소봄이 온라인 뉴스 기자 sby@segye.com

사진=한윤종 기자, 연합뉴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