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썸바디2’ 김소리 “이제 저도 연애할 때도 됐잖아요”

입력 : 2019-10-18 22:13:36 수정 : 2019-10-18 22:13: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소리가 18일 Mnet ‘썸바디2’ 첫방송에서 자기소개를 하고 있다. Mnet ‘썸바디2’ 캡처

 

가수 김소리(29)가 오랜만에 TV에 등장해 근황을 알리며 주목을 끌었다.

 

18일 방송된 위성·케이블채널 Mnet ‘썸바디2’ 첫 회에서는 댄서들의 첫 만남이 있었다.

 

김소리는 “제 종목은 ‘걸스 힙합’이고, 현재 솔로 가수로 활동하고 있다”라고 소개했다. 또 “2016년 아이돌 ‘코코소리’로 활동했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나이도 한 살 한 살 먹어가면서 나도 이제 연애를 해도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 시작했다”라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김소리가 18일 방송된 Mnet ‘썸바디2’에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Mnet ‘썸바디2’ 캡처

 

‘썸바디2’는 한국무용, 발레, 스트릿댄스, 힙합 등 다양한 장르의 댄서들이 한 달 동안 ‘썸스테이’에서 생활하며 로맨스를 키워가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출연 댄서들은 커플 뮤직비디오 제작 등 여러 과제를 수행하며 서로 가까워질 기회를 엿보게 된다.

 

윤혜수·이도윤·박세영(한국무용), 이우태·송재엽(스트릿 댄스),  이예나·최예림(발레), 장준혁·강정무(현대무용), 김소리(걸스힙합) 등 10명이 출연한다. 한혜진과 붐이 진행을 맡고,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Mnet에서 방송된다.

 

김명일 온라인 뉴스 기자 terr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
  • 한소희 '완벽한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