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속보] 에프엑스 출신 설리(최진리),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입력 : 2019-10-14 17:30:08 수정 : 2019-10-14 20:12: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걸그룹 에프엑스(f(x))출신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사진)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향년 25세.

 

14일 경기 성남 수정경찰서는 이날 오후 3시21분쯤 설리가 수정구 심곡동의 자택에서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신고를 접수 받고 현장으로 출동해 사망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신고자인 매니저는 설리가 평소 우울증을 심하게 앓고 있었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사진=설리 인스타그램 갈무리

 

※ 이번 소식으로 정신적 고통이 느껴지거나 우울감이 가중된다면 자살예방전화 1577-0199, 복지부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도움을 요청하면 된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