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정국 열애설 불러일으킨 손가락 타투의 의미는? #팬덤 vs #여자친구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19-09-17 09:31:06 수정 : 2019-09-17 09:31: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의 열애설이 제기됐다.

 

17일 새벽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방탄소년단의 멤버 정국이 거제도에서 찍힌 사진”이라는 설명과 함께 한 남성이 금발의 대상을 안고 있는 사진이 게재됐다.

 

해당 사진을 본 일부 누리꾼은 사진 속 남성이 방탄소년단의 정국이 아니냐는 주장을 펴고 있다.

 

정국이 사진 속 금발의 여성과 커플 타투를 했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정국은 손가락에 방탄소년단의 팬덤 명인 ‘아미(A.R.M.Y)’의 알파벳을 각각 레터링 타투했다. 또 M위에는 J라는 글자를 새겼다.

 

일각에서는 J가 정국인 본인의 영문 이니셜을 뜻한다고 주장했으나, 금발 여성과 남성의 사진이 공개되면서 ‘J’가 여자친구를 뜻하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금발의 여성도 정국과 같은 위치에 레터링 타투가 있어 눈길을 끈다. 그녀의 손가락에는 ‘나이스(N.I.C.E)’가 그려져 있다.

 

 

정국으로 추정되는 인물과 금발의 여성과의 목격담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앞서 한 타투 가게에서도 두 인물과 비슷한 인상착의가 목격된 바 있다.

 

해당 사진과 타투에 대해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발표하지 않고 있다. 현재 방탄소년단은 장기 휴가 뒤 해외 일정을 소화하기 위해 지난 16일 출국한 상태다.

 

최서영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차주영 '매력적인 눈빛'
  • 차주영 '매력적인 눈빛'
  • 이하늬 '완벽한 비율'
  • 전도연 '길복순으로 변신'
  • 이솜 '강렬한 카리스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