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장제원 아들 새벽 음주운전 적발…면허취소 수준

입력 : 2019-09-07 15:53:18 수정 : 2019-09-07 15:53: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조국 딸 관련 질의하는 장제원.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 장모(19)씨가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장씨를 7일 새벽 서울 마포구의 한 도로에서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장씨는 이날 자신의 승용차를 운전하다 오토바이와 접촉사고를 내 음주상태가 적발됐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장씨를 상대로 음주측정한 결과 면허취소 수준(혈중 알코올농도 0.08% 이상)이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장씨는 현재 귀가 상태로 경찰은 조만간 장씨를 상대로 정확한 음주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장씨는 2017년 한 래퍼 경연 프로그램에 참여했다가 과거 SNS(사회관계망서비스) 발언과 미성년자 성매매 시도 의혹 등이 재조명되며 물의를 빚은 바 있다. 이로 인해 당시 바른정당 소속이었던 장 의원은 대변인과 부산시당 위원장직에서 사퇴했다.

 

안승진 기자 prod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