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아베가 문재인 면상 안친 것만 해도 대단·한국女 곧 몸팔 것’ 한국콜마 조회에 나온 영상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19-08-08 21:33:05 수정 : 2019-08-09 08:35:5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화장품 제조업체 한국콜마의 윤동한 회장(사진)이 직원들에게 문재인 대통령을 욕하고, 한국 여성들이 몸을 팔게 될 것이라는 등의 내용이 담긴 영상을 시청하게 한 사실이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다.

 

8일 JTBC ‘뉴스룸’에 따르면 윤 회장은 지난 6일과 7일 이틀에 걸쳐 세종시 본사와 서울 서초구 내곡동 신사옥에서 직원 700여명을 대상으로 월례조회를 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행사는 한국콜마 직원이면 의무적으로 참석해야 한다.

 

윤 회장이 이 행사 도중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한 대응책을 설명하면서 직원들에게 시청하게 한 영상이 문제가 됐다.

 

윤 회장이 보여 준 것은 한 유튜버의 영상이었다.

 

영상에서 유튜버 A(사진)씨는 한국을 상대로 한 일본의 ‘화이트리스트’(백색국가·전략물자 수출 우대국) 배제에 관해 설명하며 비속어를 섞어 문 대통령을 비방했다.

 

아울러 “베네수엘라의 여자들이 단돈 7달러에 몸을 팔고 있다”며 “우리나라도 곧 그 꼴이 날 것”이라 주장하기도 했다.

 

월례조회 당시 현장에 있던 한국콜마 직원들은 익명 게시판을 통해 항의문을 올렸다.

 

이와 관련해 한국콜마 측은 “최근의 한·일 갈등을 냉정하게 바라볼 필요가 있다는 취지였다”고 영상 시청 배경을 설명했다.

 

한국콜마 한 관계자는 “(윤)회장님이 ‘현실적인 인식이 필요할 때’라고 그러면서 그 유튜브를 틀었다“고 말했다.

 

김용준 온라인 뉴스 기자 james1090@segye.com

사진=연합뉴스, 유튜브 영상 갈무리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