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방은희, 아들한테 건넨 결혼 조언 "처음에는 연상하고, 한번 이혼하고 연하랑~"

입력 : 2019-01-29 21:35:11 수정 : 2019-01-29 23:57: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방은희(맨 위 사진)가 방송에서 아들에게 황당(?)한 조언을 해 이목을 끌고 있다. 

29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둥지탈출3'에서는 방은희와 아들 김두민(위에서 두번째 사진)씨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은희는 새벽 촬영을 마치고 집에 돌아왔다.

두민씨가 아침 식사를 차려놓자 감동한 방은희는 "장가가지 마"라고 농담을 했다. 이어 "처음에 연상하고 결혼하고, 한번 이혼하고, 그 다음에 연하랑 결혼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방은희는 "세상 여자 다 만나고 결혼해"라면서도 "대신에 사랑은 많이 해"라고 진심을 전했다.

또 방은희는 두민씨의 연상 여자친구의 근황을 묻기도했다.

이어 방은희는 "어릴 때부터 여자친구가 많았다"고 두민씨의 여성 편력(?)을 폭로했다. 

이에 두민씨는 "제가 말을 안 해서 여친이 많은 줄 오해하신다"며 "없었다"고 반박했다.

이내 "맹세한다"면서도 "열손가락 안에 꼽힌다"고 한발 물러서 시청자에게 웃음을 안겼다.

방은희는“결혼할 거야? 뽀뽀는 해 봤어?”라고 물었고, 두민씨는 “아니, 아니야”라며 쑥스러워했다.

김정호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
사진=tvN '둥지탈출3'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