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설현 실신 사과글에 이홍기가 남긴 댓글 논란, 뭐라고 했기에?

입력 : 2018-12-17 10:55:55 수정 : 2018-12-17 15:46:0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설현 실신 사과 게시물에 이홍기가 남긴 댓글이 화제다. 세계일보 자료사진

걸그룹 AOA의 설현(왼쪽)의 실신 사과 글에 FT아일랜드 이홍기(오른쪽)가 댓글을 남겨 논란에 휩싸였다.

15일 설현은 서울 성북구 안암동 소재 고려대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에서 '사뿐사뿐' 무대를 선보였다.

이때 설현은 헛구역질을 참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 노래가 끝나자 주저앉았고, 멤버들의 도움을 받아 간신히 퇴장했다. 


이후 16일 설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무대에 올라가기 전까지 괜찮았는데 컨디션이 좋지 않아서 공연 중에 무리가 온 것 같다"고 실신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실내라 춥지는 않았지만, 앞으로는 따뜻하게 잘 입고 다니겠다. 걱정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많이 걱정해준 멤버들과 공연 관계자분들과 와주신 모든 분들께도 죄송하다는 말씀드리고 싶다"며 "앞으로 건강한 모습으로 좋은 무대 보여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해당 게시물에 이홍기는 "건강이 최고야. 나처럼 살을 찌워봐"라는 댓글을 남겼다.

이를 두고 누리꾼들은 갑론을박하고 있다. '위로에서 나온 말이라며 괜찮다'는 의견과' 설현을 탓하는 듯한 내용으로 경솔하다'는 반응이다.

한누리 온라인 뉴스 기자 han62@segye.com
사진=설현 페이스북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
  • 케플러 샤오팅 '심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