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과학기술 인재들, 융합적 사고 능력 키우길”

입력 : 2018-11-21 20:48:08 수정 : 2018-11-21 20:48: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풍전비철, 포스텍에 5억원 기부/ 인문사회 분야 교육 강화 당부 친환경 비철합금 글로벌 중견기업인 ㈜풍전비철이 과학기술대학인 포스텍의 인문사회교육 강화에 힘써달라며 5억원을 기부했다.

포스텍은 풍전비철 송동춘 회장이 최근 포스텍을 찾아 ‘인문사회학부 발전기금’으로 5억원을 내놓았다고 21일 밝혔다.

포스텍은 이 기금을 학생들이 과학 전문 지식뿐 아니라 인문·사회학적 소양을 두루 갖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인문사회학 교육 개발 등에 활용하기로 했다.

㈜풍전비철 송동춘 회장(왼쪽)이 포스텍 김도연 총장에게 5억원 발전기금을 전달하면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스텍 제공
풍전비철은 1983년 설립돼 아연, 알루미늄과 같은 주요 비철금속 합금과 친환경 리사이클링 전문기업이다.

기업에 관련된 학문발전을 위한 발전기금 기부가 많은 상황에서 풍전비철이 공학이 아닌, 인문사회학 교육에 관심을 가진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송 회장은 “포스텍은 과학기술대학이지만 학생들이 전공의 벽에 갇히지 않도록 전공을 넘나드는 융합적 사고와 창의력, 소통능력을 키우는 인문사회학 교육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주문했다.

포항=장영태 기자 3678jy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