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문 대통령 생일 축하하던 토마스 맥도넬 "이건 재명이가 욕한건데?"

입력 : 2018-09-09 15:19:46 수정 : 2018-09-11 16:28: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문재인 대통령의 생일을 한글로 축하하는 트윗을 올려 화제를 모았던 미국 배우 토마스 맥도넬(32·사진)이 '문 대통령 비판 반박'과 '이재명 경기시자'를 언급한 듯한 글을 트위터에 남겨 화제다.

맥도넬은 지난 8일 오후 1시쯤 "누가 들으면 선거도 안하고 대통령 되신줄 알겠다"라는 글을 남겼다. 

그러자 한 누리꾼은 댓글을 통해 "한 유명 언론인이 방송에서 문 대통령이 쉽게 대통령이 됐다고 한 부분을 반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9일 오전 5시쯤 맥도넬은 또 트위터를 통해 "이건 재명이가 욕한건데?"라는 글을 남겼다. 

이들 트윗이 나오게 된 배경이 오리무중인 가운데 네티즌들은 갑론을박을 벌였다.

"토마스는 문파 해외 작전 세력임이 틀림없다", "토마스 작전세력 소리 듣는 것 아니냐", "토마스 문파였네. 완전 좋아", "민주당 대의원 아니냐?", "이제 한국 정세까지! 당신 한국 사람이죠?!"라는 식의 반응을 보였다.

여기에서 문파란 '문재인 댓글부대'를 의미하며, 문 대통령을 옹호하고 그 반대자들을 공격하는 열성 지지자로 구성된 '친위' 댓글부대로 온라인상에서는 통한다. 페이스북과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의 유명인 SNS(사회관계망서비스)와 포털사이트 카페, 인터넷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등에서 주로 활동한다고 알려졌다. 


앞서 맥도넬은 트위터를 통해서 문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지속적으로 공개해왔다. 

특히 1월24일 문 대통령의 생일에 맞춰 "문재인 대통령님 감사합니다. 행복한 나라로 이끌어주세요"라고 쓴 손글씨 게시물을 통해 축하하는 글을 트위터에 게재해 큰 화제를 모았다. 


지난 3월18일도 트위터(사진)를 통해 한글로 "무기가 평화를 이룰 수 없고 민심을 이기는 권력이 없어져야 합니다. 지혜로운 분들이여 문재인 대통령을 도우소서"라고 적힌 손글씨 올리며 4월27일 판문점 남북 정상회담을 통한 한반도 평화체제를 기원하기도 했다.

지난해에도 그는 동해가 일본해로 표시된 세계지도에 크게 '엑스자'(X)를 그린 뒤 'SEA OF JAPAN'(일본해)를 'EAST SEA'(동해)로 고쳐적었다. 지도 위에 작은 섬을 화살표로 크게 'Dock-Do'(독도)라고 쓰기도 썼다.


미국 맨해튼 출신인 맥도넬(32)은 2008년 개봉한 영화 ‘포비든 킹덤-전설의 마스터를 찾아서’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졸업파티(2011년) △다크 섀도우(2012년) △라이프 애프터 베스(2014년) △데블핸드(2014년) △10 씽즈 아이 헤이트 어바웃 라이프(2014년)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쌓았다.

국내에서 맥도넬은 배우보다 '한국어 수집가'로 더 유명하다. 수시로 한글을 수집해 트윗하는 것으로 큰 화제를 모으자 실제 누리꾼들은 그에게 '명예 한국인'이나 '한글 패치 외국인'이라는 별명을 붙여주기도 했다. 

맥도넬은 올해 초 tvN 예능 프로그램 '서울메이트'에 출연했다. 여성 개그맨 김숙(사진 오른쪽)과 함께 한 사진을 직접 트위터에 개제하며 둘 사이의 친분을 자랑하기도 했다.

장혜원 온라인 뉴스 기자 hodujang@segye.com
사진=토마스 맥도넬 트위터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