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종석 측 "'영거' 출연 확정 아니다…검토 중"

입력 : 2018-08-24 16:49:35 수정 : 1970-01-01 09:00:0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이종석(사진)이 드라마 '영거'의 출연을 제안받았지만, 검토 중이다.

24일 이종석 소속사 관계자는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현재 이종석이 '영거'의 출연을 제안받은 것은 사실이지만, 제안을 받은 많은 작품들 중 하나일 뿐이다. 검토 중 단계도 아닌 상황에 차기작은 결정되지도 않았다"며 "군입대 전 작품을 하나만 찍을 수도 있고 두 개를 찍을 수도 있다. '군입대 전 마지막'은 이른 판단"이라고 밝혔다.

이어 '영거'를 편성했다고 알려진 tvN 측도 "편성은 확정된 바 없다"고 전했다.

'영거'는 미국의 인기 드라마인 'Younger'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마흔 살 경력 단절 여성이 스물 일곱살로 위장취업해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다.

현재 '영거'의 편성은 미정으로 알려졌지만 tvN 편성이 유력한 상황.

이종석은 연상녀 윤지수의 연하남 강현오 역을 제안받았다. 강현오는 잘 나가는 프리랜서 북디자이너로, 겉으로는 밝고 자유로운 성격의 소유자처럼 보이지만 비밀을 간직한 미스터리한 캐릭터의 인물이다.

한편 '영거'는 내년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준비 중이다.

임인섭 기자 lis35@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